탄자니아 [Tanzania]

정식명칭은 탄자니아합중국(United Republic of Tanzania)이며, 영국연방의 일원이다. 본토인 탕카니카와 잔지바르섬(펨바섬 Pemba Island 포함)을 국토로 하며, 국명도 두 나라의 이름을 합쳐 만든 것이다. 서쪽으로 르완다·부룬디·콩고민주공화국, 남쪽으로 말라위·모잠비크·잠비아, 북쪽으로 케냐·우간다와 국경을 접하며, 동쪽으로는 인도양과 면한다. 잔지바르에서 잔지바르인(人)의 본토 자유왕래 문제, 공직 참여기회의 불균형, 경제적 격차 등에서 오는 불만 등으로 잦은 소요와 유혈사태가 일어나면서 연방 유지에 위협요인이 되고 있다. 행정구역은 26개주(region)로 되어 있다.

아프리카 대륙 동부 인도양에 면한 나라이다. 제2차 세계대전 이후 UN의 영국 신탁통치령이었던 탕가니카(Tanganyika)와 1890년 이후 영국의 보호령이었던 잔지바르(Zanzibar)가 1960년대 초에 각각 독립한 후, 1964년 합병하여 성립되었다.

위치 아프리카 동부
수도 도도마
종족구성 아프리카 원주민 (99%)
공용어 스와힐리어, 영어
종교 그리스도교 (30%), 이슬람교 (35%),
토착종교 (35%)
인구(명) 40,213,162 (2008)
인구밀도(명/㎢) 43 (2008)
조회 수 : 12099
2011.12.07 (10:39:06)

샬롬! 승리하신 주님의 이름을 찬양합니다.

먼저 그간 함께 땅밟기를 위해 기도해 주시고 헌금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이번 땅밟기를 통해 사단이 얼마나 우리가 기도하는 것을 싫어하고 대적하는지를 철저히 있었읍니다.

탄쟈니아에는 27개의 도가 있는데 하나님께서 2004년부터 남편 마음가운데 탄쟈니아에 있는 모든 지역을 밟고 기도하라는 마음을 주셨읍니다.작년에 하나님께서 저희에게 프라도 차를 주셔서 구체적으로 계획을 세우고 기도를 왔었는데 드디어 이번에 첫번째로 땅밟기를 시작하게 것입니다.

지난달 28 토요일에 떠나기로 했는데 그전날까지 재정의 삼분의 일만 채워진 상태였읍니다.하나님께서 언약의 말씀을 주셨기에 믿음으로 떠날 모든 준비를 하며 기다리고 있었는데 금요일 밤이 되어서야 모든 재정이 채워졌음을 확인할 있었읍니다. 주님이 얼마나 신실하신지요..무엇보다 아비가일이 자신의 기도를 응답해 주신 하나님으로 인해 감사할 있게되어 주님앞에 감사를 드립니다.

그런데 떠나는 스텝안에 문제가 생겨 일을 처리하느라 오후 4시가 되어서야 지역인 히모로 떠날 있게 되었읍니다.도착하자마자 모세가 열이 오르고 토하기 시작했읍니다. 아픈 아기를 안고 기도하고 밤새 별빛 아래서 아이를 업고 찬양하고 기도하면서 밤을 보냈읍니다. 말라리아에 걸린 것이지요. 주일 예배 탕가로 갔읍니다.

다음날 탕가지역에서 오랫동안 사역하고 계신 현지 목사님을 만나 탕가 지역의 상황들을 자세히 듣고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갖었읍니다.특별히 지역을 위해 기도할 하나님께서 주신 마음은 이곳에 주님께서 오랫동안 모슬렘 전통에 지쳐있는 이들의 마음을 준비시켜 주셨다는 것입니다.그래서 올해 9월쯤 다시 지역을 방문해 이번에 연결된 교회와 함께 복음이 거의 들어가 있지 않은 부족 가운데 들어가 복음을 전하려고 합니다.하나님께서 게속해서 이들의 마음을 준비시켜 주시도록 함께 기도해 주세요.

다음지역은음란디지원래는키바하 가려고 했는데 그곳에서 가까운 지역에 있는음란디지라는 곳에 미전도종족사역을 하고있는 교회와 연결이 되어 하룻밤 머물며 지역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들을 있었읍니다.자세한 지역정보와 기도제목은 다음에 다시 정리해서 보내 드리겠읍니다.

특별히 저희가 쟌지바에 도착하는 (1) 배에서 내리자마자 복통이 시작되더니 설사가 나고 밤에는 배가 끊어지게 아프면서 밤새 토하기 시작했읍니다.다음날은 완전히 쓰러져 일어날 수도 없게 되었지요.그런데 그날 아침 쟌지바에 유치원을 개척하러 유치원 교사훈련학교 (SECE) 스텝인 성자 선교사가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 봉고차와 부딪혀 병원에 입원하게 되었읍니다.하나님께서 천사를 보내주셔서 길에 쓰러져있는 자매를 발견하고 병원까지 옮겨주고 경찰서에 리포트까지 주었을 아니라 물어물어 한국사람 집을 찾아 그곳에 계신 선교사님에게 소식을 알려주었읍니다. 오늘 다르살렘에서 CT촬영을 했는데 다행히 뇌에는 이상이 없다고 합니다. 머리를 부딪혀 머리를 세바늘 꿰매고 얼굴과 그리고 다리에 찰과상을 많이 입었는데 빠른 회복을 위해 함께 기도해 주십시요.

쟌지바에서 조금 떨어진 팸바라는 섬에는 남편과 스텝 명만 갔다 왔는데요 무슬렘이 90%이상인 그곳에서 목숨을 내놓고 사역하고 계시는 목사님을 만나서 하룻밤 댁에 머물며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갖었읍니다.

다시 쟌지바에서 다르살렘에 돌아와 하루를 머물며 마무리 하고 돌아오려고 계획 했으나 베이스에 이민국 사람들이 와서 베이스에 있는 외국 사람들을 잡아가려고 한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 화요일에 급하게 베이스로 돌아왔읍니다.

현재 저희 베이스에는 외국인 자원 봉사자로 네명과 세명의 디티에스 학생이 있는데 학생비자와 발렌티어 비자를 신청한 상태인데 중에 명만 비자가 나오고 나머지는 관광 비자로 있는 중이었는데 그것이 불법이라고 그들을 잡으러 것이지요.그리고 이해하기 힘든것은 우간다에서 디티에스 강사또한 관광비자로 가르칠 없다고 잡아 갔읍니다.결국 일인당 400불씩 벌금을 내게 되었는데 그들이 원하는 것은 뇌물이지요.처음에는 저희에게 200불씩만 내면 모든 것을 무마해 주겠다고 하고 그럴 없다고 하니까 50불씩만 내라고 깍아주었지요.

하지만 저희들이 결정한 것은 일인당 400불씩 벌금을 내기로 했읍니다. 5명이 벌금을 내게 되어서 모두 2000불이지요,오늘 오전 급하게 돈을 구해서 이민국에 내러갔지만 여러가지 이유를 대면서 돈을 받지 않았읍니다. 내일부터 다음 월요일까지는 부활절 공휴일이라 다음주 화요일에 다시 오라 합니다. 우리를 어렵게 만들려고 작정을 것이지요. 뇌물을 주면 돈도 훨씬 적게 들고 모든 것들이 쉽게 끝날 수도 있는데 그들은 어리석은 우리들을 바라보며 비웃습니다.

그리고 뇌물을 주지않는 우리들을 향해 분노합니다.

땅밟기를 하는 내내 지역을 묶고 있는 어두움의 세력들과 사단의 권세들, 많은 우상들과 행해지는 죄악들에 대한 이야기들을 듣고 보았읍니다.하지만 우리가 밟는 땅마다 주님은 우리에게 언약의 말씀들을 주셨고 땅들을 회복하실 소망과 믿음을 저희에게 심어 주셨읍니다.

땅밟기를 하는 내내 모세가 많이 아파서 여러 밤들을 울어 자지 못하는 모세를 안고 쉽지 않은 시간들을 보내야 했읍니다.하지만 주님은 기도할 있는 힘을 주셨고 위로 부터 오는 평강과 기쁨으로 덫입혀 주셨읍니다.

이제 땅밟기를 하고 돌아온 지금 아직까지 이민국일이 마무리 되지 않고 남아있지만여호와께서 너희를 위하여 싸우시리니 너희는 가만히 있을 지니라”( 14;14)라고 말씀해 주셨읍니다.

주님의 고난에 조금이나마 동참케 하신 주님의 은혜에 감사하고 주님의 부활의 능력안에 승리케하신 주님앞에 감사를 드립니다

부활의 기쁨이 넘치는 부활절 되십시요.사랑합니다.

2009 49 테레바엘리,정옥,아비가일 모세드림.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18 2009년 12월 - 선교소식 (59)
[레벨:11]admin
15947 2011-12-07
17 2009년 10월 - 선교소식 (68)
[레벨:11]admin
11923 2011-12-07
Selected 2009년4월9일 - 선교소식 (74)
[레벨:11]admin
12099 2011-12-07
15 2009년 4월 (2) - 선교소식
[레벨:11]admin
8099 2011-12-07
14 2009년 4월 (1)- 선교소식
[레벨:11]admin
8114 2011-12-07
13 2008년 12월 선교소식
[레벨:11]admin
8065 2011-12-07
12 2009년 12월 선교소식 (61)
[레벨:11]admin
9092 2011-12-07
11 2009년 10월 (50)
[레벨:11]admin
8241 2011-12-07
10 2009년 4월
[레벨:11]admin
6752 2011-12-07
9 2009년 2월 (55)
[레벨:11]admin
7780 2011-12-07
8 2009년 12월 언약의 편지 (46)
[레벨:11]admin
7414 2011-12-07
7 2009년 10월 언약의 편지 (47)
[레벨:11]admin
7205 2011-12-07
6 2009년 6월 언약의 편지 (43)
[레벨:11]admin
7319 2011-12-07
5 2009년 4월 선교소식 (52)
[레벨:11]admin
7823 2011-12-07
4 2008년 12월 선교소식 (49)
[레벨:11]admin
7634 2011-12-07
3 2008년 선교소식 (29)
[레벨:11]admin
7956 2011-12-07
2 선교소식 (21)
[레벨:11]admin
7052 2011-12-07
1 맛사이교회 사진 파일
[레벨:11]admin
16188 2011-12-07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