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자니아 [Tanzania]

정식명칭은 탄자니아합중국(United Republic of Tanzania)이며, 영국연방의 일원이다. 본토인 탕카니카와 잔지바르섬(펨바섬 Pemba Island 포함)을 국토로 하며, 국명도 두 나라의 이름을 합쳐 만든 것이다. 서쪽으로 르완다·부룬디·콩고민주공화국, 남쪽으로 말라위·모잠비크·잠비아, 북쪽으로 케냐·우간다와 국경을 접하며, 동쪽으로는 인도양과 면한다. 잔지바르에서 잔지바르인(人)의 본토 자유왕래 문제, 공직 참여기회의 불균형, 경제적 격차 등에서 오는 불만 등으로 잦은 소요와 유혈사태가 일어나면서 연방 유지에 위협요인이 되고 있다. 행정구역은 26개주(region)로 되어 있다.

아프리카 대륙 동부 인도양에 면한 나라이다. 제2차 세계대전 이후 UN의 영국 신탁통치령이었던 탕가니카(Tanganyika)와 1890년 이후 영국의 보호령이었던 잔지바르(Zanzibar)가 1960년대 초에 각각 독립한 후, 1964년 합병하여 성립되었다.

위치 아프리카 동부
수도 도도마
종족구성 아프리카 원주민 (99%)
공용어 스와힐리어, 영어
종교 그리스도교 (30%), 이슬람교 (35%),
토착종교 (35%)
인구(명) 40,213,162 (2008)
인구밀도(명/㎢) 43 (2008)
조회 수 : 30108
2011.12.07 (10:44:04)

늘 저희 가정과 사역에 힘이 되어 주시는 모든 교회와 동역자들께 감사를 전하며

사랑의 인사를 드립니다.

지난 몇 년간 계속하여 가뭄이 동부 아프리카 지역에 있으면서 강우량이 계속 줄어

들다가 금년 우기철에는 비가 조금 밖에 오지 않아 동부아프리카 특별히 탄자니아와 케냐

지역에 식량난의 어려움이 극심하게 되었습니다.

올해 7월에 옥수수 300 가마 정도를 가장 어려운 지역을 선정하여 지역교회를 통해서 나누었는데 이 구제사역으로 인하여 교회의 인지도와 전도에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또 지난 3개월동안 한국교회와 성도들 그리고 미주 지역교회로부터 구제 헌금을 모아 옥수수 400 여 가마를 구입하여 지난 7월에 나누었던 지역과 새로운 다른 지역에 두 번째로 나눌수 있어서 주님과 여러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유목민들이 사는 마사이 지역에 소 한 마리 값이 옥수수 한가마보다 더 싸지만 기아로 인해 영양 실조된 깡마른 소를 사는 사람도 없을 정도입니다

옥수수 50가마를 나누기 위해 “기세리안” 이라는 지역을 가는 길에 소 한 마리가 영양실조로 주저 앉아 마사이 목동 아이들 둘이서 일으켜 세우지 못하고 구경만 하고 있는 것을 보아 같이 가던 저희 일행들이 도와 소를 일으켜 세워 목동아이들이 데리고 가도록 도와주었습니다. 이번 기근으로 인해 마사이 지역의 엄청나게 많은 소가 죽었습니다.

심지어 야생동물 얼룩말까지 죽어가는 것을 지켜보는 안타까움도 있습니다.

기근으로 어려움에 처한 분들이 거의 매일 집을 찾아와 도움을 청하고 있습니다.

비상 옥수수를 몇 가마씩 준비해두고 찾아오는 사람들을 빈손으로 보내지 않고 조금씩 이라도 나누고 있습니다. 식량난은 내년 중순 곡식이 수확될 때가지 계속 될 것입니다.

내년 3월 우기철에 비가 많이 내려 금년 같은 식량난이 없도록 기도를 하고 있습니다.

비가 와서 곡식을 추수하기 전인 2010년 중순까지 기근으로 어려움을 당할 이곳 원주민을 위해 구제사역의 도움이 계속 필요합니다.

옥수수 한 가마에 ( 100 킬로) 에 약40달러 정도입니다.

금년 4월 이후 지금까지 건기철이었는데 10 20일 경부터 비가 조금씩 두 차례 내려 그렇게 극성이던 먼지가 잠잠해졌습니다. 기근을 해결할 만큼의 충분한 비가 왔으면 하는데

소우기 철이라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

이슬람교의 성장이 급 속화 되고 있습니다.

4년전 모슬렘 교도인 현 대통령이 정치를 잡은 이후 이슬람교가 눈에 뜨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전국적으로 도시와 농촌지역에 수많은 현대식 새 모스크가 지어져가고 있습니다.

또한 학교 교육 (, , 중 고등학교)을 통해 어린이들과 청소년들을 이슬람화 하는데 엄청난 투자를 합니다. 이슬람 유치원과 초..고등학교를 전국적으로 운영하고 대형 사역 부지를 계속 확보하고 있는 중입니다. 이곳 탄자니아 교회와 목회자, 선교사들이 깨어서 기도하고 주의 나라 확장에 힘을 쓰도록 기도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탄자니아 교회들과 목회자와 선교사들이 하나가 되어 미래를 향한 장기적 선교 전략과 투자를 적극적으로 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길 바랍니다.

어린 아이들과 청소년을 제자화하기 위해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계속 개척하고 2년 후에는 두 지역에서 중학교를 시작 할려고 준비하고 있습니다.

아루사와 킬리만자로 지역에 두 군데 기독교 사립 초등학교를 운영하고 있고 두 군데 더

초등학교를 하려고 확보된 부지에 초등학교 건물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유치원을 다섯 지역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4 지역에 새 유치원 부지를 준비해 놓았습니다.

모슬렘들이 빠른 속도로 각 마을과 지역들을 교육으로 장악해서 대단위로 모슬렘화 시키는 이때에 주님의 도우심을 구하며 각 도시와 모든 농촌 지역에 기독교 유치원과 초..고등학교를 세워 나아가는 것이 저희들의 선교 비젼입니다.

뉴비젼학교소식

약 10여명으로 시작한 학교가 현재 200 여명이 되었습니다.

그동안 뉴비젼학교 운영과 물품을 도와 주시고 지금까지 건축이 이루어지도록 도와주신 모든 교회와 성도님들께 다시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학교가 시작되었을 때 2명의 교사였는데

현재는 유치원교사가 7, 초등학교 교사가 10명이고 자원봉사자가 3명 그리고 간사들이 10여명이 됩니다. 학교가 커지면서 경비도 많이 늘고 이런 저런 많은 일들이 있지만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학생들도 건강하게 잘 공부하며 자라고 있고 교사와 간사들도 열심히 일을 하고 있어 날마다 감사를 드립니다.

2009 1월에 학교 시작하는날 교통사고로 인해 기사가 다쳐서 지금도 어깨와 목의 통증을 호소하고 있고 차량한대를 잃어버리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금 현재 조그마한 차량 2대로 학생들을 실어 나를터인데 안전한 운행을 위해서 늘 기도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다른 차량 구입을 위해서 기도를 드리고 있습니다.

저희 뉴비젼 학교에는 현재 15명 정도의 고와들과 20명이 넘는 학생들이 장학금으로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학교 운영을 위해 이들의 후원자들을 찾고 있습니다.

현지 아이들의 학비를 도와주실수 있는 분들은 연락을 하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나드 나실은 하나님의 은혜로 잘 공부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나드는 이제 대학교 3학년이 되었는데 아주 열심히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현재의 목표는 석.박사코스를 같이 하는 코스로 장학금을 받고 공부할수 있는 학교를 들어가기 위해 기도하며 준비하고 있습니다.

나실이는 대학교 1학년을 마치고 현재 예수제자훈련학교 (DTS)를 받고 있습니다.

하나님을 배워가고 알아가는 기쁨이 크다고 너무 행복해하고 있어 감사하고 DTS를 하면서

엄마 아빠의 삶에 대해서 더 이해하고 알게 되었고 또 감사한다는 말을 해 주어서 큰 위로가 되었습니다. 전도여행은 토고로 12월 초에 간다고 하는데 전도여행과 또 다음 학교 진로를 놓고 기도하고 있습니다. 기도 가운데 기억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

이웃나라 탐방과 회의 참석

11 23일부터 12 4일까지 함께 일하는 존 무꼴레 형제와 두명의 한국 선교사님과 함께

케냐, 우간다, 수단, 루안다, 부른디, 콩고에 여행을 다녀올 계획이 있습니다.

여행을 하면서 여러 현지 사역들을 돌아보고 선교사들과의 교류와 협력을 위한 선교정보들을 나누는 시간을 갖으려고 육로를 통해 위의 6개국을 방문하고 저희가 속해서 일하고 있는 동아프리카 리더쉽 회의에 참석하고 돌아오려고 합니다.

이웃나라 선교지를 돌아보면서 선교사와 현지사역자들에게 격려가 되고 많은 것을 보고 듣고 배우고 하나님의 선교 비젼을 넓게 보는 기회가 되기를 위하여 기도하고 있습니다.

여행할때의 경비와 또 교통안전 그리고 강도들과 모든 위험으로부터 보호해 주시도록 기도를 꼭 함께 해 주시기를 위해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현재 아루사 베이스에서 함께 사역하는 간사들이 한국인 선교사들을 포함하여 약 60 여명이 됩니다. 여러 민족을 배경으로 한 간사들이 모여 주님을 섬기고 있는데 사랑과 믿음 그리고 한 비젼으로 소망을 삼고 날마다 한곳을 바라보며 나아갈수 있도록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주님의 도우심이 없이는 하루도 살수 없는 우리들의 삶 가운데 주님을 사모하는 우리 영혼이 시냇가에 심기운 감람나무처럼 더욱 푸르러지고 견고해 지길 기도드리며 늘 기도와 사랑으로 함께 하여 주시는 교회, 동력자 그리고 친구들께 주님의 사랑과 평안을 전하며 인사를 마칩니다.

기도제목 :

1. 최 재선 이종순 나드 나실이가 늘 성령 충만하고 건강하게 주님안에 거하도록

2. 뉴비젼학교 마무리 건축이 올 12월 안에 마무리 되도록

3. 2주동안 6개국을 여행하는데 필요한 경비를 채우시고 교통안전과 주님이 갖고 계신 계획과 비젼을 잘 볼수 있도록

4. 모슬렘들이 학교사역을 통해서 지역마다 들어가고 있는 이때에 우리안에 갖고 있는

학교 사역과 개척들이 원활하게 이루어져 복음이 더 빨리 들어갈수 있도록.

5. 함께 일하는 모든 동역자들안에 믿음이 자라가고 날마다 새롭게 헌신되도록.

6. 뉴비젼학교 학생들이 내년에 많이 모집되도록 그리고 이곳의 길들이 정말 험한데

안전한 통학버스 운행을 위해서

7. 12월부터 방문하는 모든 팀들이 건강하게 사역하고 크신 하나님을 경험하도록.

8. 12월초에 전도여행을 떠나는 40 여명의 DTS 학생들과 간사들이 지역교회에 커다란

도움이 되고 교통의 안전과 질병으로부터 보호 그리고 효과적인 전도사역을 위해.

탄자니아 아루사에서 최 재선 이종순 올림

연락처 : +255-784323686/+255-787323687/+255-754344495 begin_of_the_skype_highlighting +255-754344495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8 탄자니아 최재선 선교사 11월 2015년 소식
[레벨:11]admin
548 2015-12-09
37 펨바
[레벨:11]admin
10158 2013-04-15
36 최재선 이종순
[레벨:11]admin
23884 2013-04-15
35 서정옥 선교사 12월 편지 (64)
[레벨:11]admin
15653 2013-01-07
34 최재선 이종순 선교사 성탄절 편지 (89)
[레벨:11]admin
28279 2013-01-07
33 2012년 11월 선교소식 (92)
[레벨:11]admin
18627 2012-12-18
32 탄자니아 최재선 선교사님 과 종순 사모님의 긴급 기도 요청 입니다. (112)
[레벨:11]admin
36638 2012-04-21
31 3/16/2012 선교사 윤 봉석, 서 순희(주영, 주광, 주성), 김 은선 드립니다. 파일 (85)
[레벨:11]admin
22566 2012-03-22
30 네 번째 펨바섬 전도 여행-2월 28일 – 3월10일 (75)
[레벨:11]admin
16675 2012-03-13
29 2012년도 제 1기 씨들원 농업지도자 수련회 후기 파일 (61)
[레벨:11]admin
18905 2012-02-02
28 January 20, 2012 - 1월 소식 (87)
[레벨:11]admin
17882 2012-02-02
27 January 23, 2012 - 탄자니아 모로고로 (설날의 기쁨이 한해 가득 넘치시기 바랍니다.) (102)
[레벨:11]admin
30969 2012-02-02
26 December 24, 2011-기쁜 성탄절에 파일 (69)
[레벨:11]admin
15927 2012-01-26
25 2012년 1월 1일 복된 새해가 되시기 바랍니다 (윤 봉석, 서 순희(주영, 주광, 주성), 김 은선,김 윤희, 이 수빈) 파일 (66)
[레벨:11]admin
21709 2012-01-13
24 2011년 12월 17일 예수님을 영접한 싸이또티 가족(탄자니아 아루사에서) 파일 (46)
[레벨:11]admin
34520 2012-01-13
23 2011년 12월 탄자니아에서 최재선, 이종순 파일 (52)
[레벨:11]admin
33424 2012-01-13
22 버마유치원교사학교 사진 파일 (107)
[레벨:11]admin
20114 2011-12-07
Selected 사랑의 인사 2009년 12월 (60)
[레벨:11]admin
30108 2011-12-07
20 구제의 소식 2009년 6월 (64)
[레벨:11]admin
27765 2011-12-07
19 뉴비전 학교 기도제목 2008년 12월 (76)
[레벨:11]admin
29229 2011-12-07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