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 [[Nepal]>

중국과 인도 사이인 히말라야 산맥 중앙부의 남쪽 반을 차지하는 내륙국가이다. 13세기에서 18세기 중엽에 걸쳐 마츠라 왕조의 지배를 받다가 나라얀 샤에 의해 1768년 12월 21일에 독립하고 이듬해 구르카왕조를 세웠다. 1847년 이후에야 국가의 모습을 갖추었다. 2007년에 왕정이 종식되고 2008년 5월 28일부터 공화제가 되었다. 세계 10대 최고봉 가운데 8개를 보유한 국가로 지형이 험악하기로 유명한 산악 국가이기도 하다. 그러나 인도와 중국 사이에 끼어서 두 국가의 완충 작용을 할 수 있는 전략적 중요성이 증가되는 국가이다.

[네이버 지식백과] 네팔 [Nepal] (두산백과)

위치 중국과 인도 사이의 남부 아시아
수도 카트만두
종족구성 체트리족(15.5%), 브라만-힐족(12.5%), 마가르족(7%), 타루족(6.6%), 타망족(5.5%) 등 [네이버 지식백과] 네팔 [Nepal] (두산백과)
공용어 네팔어
종교 힌두교 (87%), 불교 (8%), 이슬람교 4%
인구(명) 29,890,686명 (2012년)
인구밀도(명/㎢) 181 (2011)
조회 수 : 254
2015.12.20 (16:48:24)

이 복된 강림의 계절에 아기 예수의 이름으로 문안을 드립니다.

 

인도 한 해가 수많은 이야기와 사건을 남기고 또 저물어 갑니다.  지난 여름에는 그 동안 비교적 여름이 무덥지 않던 인도 중남부에 폭염이 쏟아져서 수 천명의 사람들의 목숨을 잃더니 이번에는 남부 첸나이 지역에 홍수가 나서 수백 명이 죽고 수만 명의 수재민을 내었습니다.  그 와중에 인도 총리 모디는 수해지역을 탐방하는 사진을 합성으로 조작을 해서 정부 웹싸이트에 올렸다가 국민들의 대대적인 원성을 사기도

하였습니다.  모디 총리는 새로 정권을 잡은 BJP 힌두당의 당수이기도 한데 집권 후  종교 탄압을 다시 시작을 해서 인도교회들과 선교사들이 안팎으로 많이 힘들고 복잡하고 있습니다.

p01.jpg
(인도 남부 첸나이 홍수 사진)

 

하지만 힘들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주께서 이곳 인도 선교 사역을 크게 사용하고 계십니다우선은 이곳 스탠리 죤스 신학교가 계속해서 선교 일군들을 다량 배출하고 있고 졸업생들이 전방위 선교 사역뿐 만 아니라 위클리프 성경번역 선교회인도 재난 구호 선교회 등 다양한 선교분야에서 맹활약을 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더 큰 기쁨은 그간 저희와 더불어서 젊음을 온통 인도선교에 쏟아 부어 왔던 알렉산더 박사가 드디어 40세에 결혼을 하였습니다지난 10년 동안 이곳 스탠리 죤스 신학교의 학감으로 많은 일을 도와왔는데 30세에 인도에 와서 40이 되도록 일만 죽어라 고 해서 여간 걱정이 아니었는데 평생 동반자를 만나서 함께 선교 일을 계속 할 수 있게 되어서 얼마나 감사한 지 모르겠습니다.  영국 출신 선교사로 인디언 보호구역부터 지난 17년 동안 저희 팀에서 함께 사역을 해왔는데 그 어머니께서 총각으로 일생을 마치는 것이 아닌가 해서 여간 걱정을 하신 것이 아니었거든요.  얼마나 다행이고 감사한지 모르겠습니다.

p02.jpg
(알렉산더 박사 결혼식)

 

지난 여름 이후로 이곳 사역 팀에서는 특별히 현지 목회자 연장교육과 지역 순회 전도에 많은 시간을 보냈습니다.  특히 저는 인근 국가의 교회 지도자들의 초청을 받아서 여러 나라에서 전도 집회와 목회자 연장교육 프로그램을 열었습니다.p03.jpg

 주님이 주신 지상 대 위임령을 어떻게 완수할 수 있는가’ ‘우리의 전도 방법 이대로 좋은가’ 등을 현지 목회자들과 함께 고민했고 실제적으로 대대적인 변화가 일어나기도 하였습니다.  그 외에도 청년 전도 집회교단 전도위원회 정책 모임 발제 등 다양한 모양으로 지도자들과 교회 그리고 청년들을 세우는 일을 하였습니다.  계속 큰 영적 열매가 있도록 큰 기도를 부탁 드립니다.  큰 영적 각성이 일어나도록 그리 간구 부탁 드립니다.  벌써 그런 조짐이 도처에서 강하게 일고 있습니다.

현지의 전도행진은 언제나 우리에게 새로운 도전과 충격을 주기도 합니다.  잠자리가 그렇고화장실이 그렇고그리고 음식은 언제나 우리의 예측을 넘어섭니다.


p04.jpg
(비리아니(인도식 복음밥만드는 중)

 

이번 전도 사역지에서는 위의 사진에 보이는 것과 같은 방법으로 인도 복음밥비리아니를 만들어서 150명이 함께 먹었습니다.  만드는 환경이나 만드는 사람이나 다 뭔지 석연치가 않았는데 정작 먹어보니 맛은 참 좋았습니다.  현지 교회 지도자들이 저와 함께 일하는 것이 좋은 모양입니다먹는 것잠자리 투정을 한번 안 하니까요!  뭐든지 잘 먹는 철 밥통과 아무데서나 깡통 잠을 잘 자도록 만들어 주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선교 전도지역에서 투정을 하면 누가 좋아할 사람이 없지 않겠습니까!

이제 성탄절까지는 주의 강림을 사모하며 좀 근신할까 합니다.  오랜만에 조용히 귀를 열고 아기오시는 소리를 좀 들어 보려고요!   올 한해 여러모로 격려와 기도를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선교 사역이 참 많이 힘들었고 모두가 큰 애를  썼습니다.  크게 위축이 되기도 했었고 왠지 혼자 덩그러니 남은 것 같아서 종종 엘리야처럼 로뎀나무가 어딘가를 두리번 거리기도 했습니다하지만 그럴 때일수록 어루만지시는 주님의 손길이 더욱 강렬했던 것도 고백합니다.  그리고 선교 사역의 기쁨과 감격이 이곳에서 받는 번뇌와 고통보다 언제나 더 컸었다는 것도 같이 고백되어야 할 것으로 믿어집니다

           

p05.jpg
이제 다시 오실 주님을 기다리며 마음 모양새를 추스르렵니다
.  더 깊은 감동과 감사로 새 일을 이루어 가실 그 분을 찬양하며 말입니다.

다 와서 경배하세  다 와서 경배하세  다 와서 경배하세  구세주 났네!”

힌디어는 다음과 같습니다.

            앞 아오 함싸라헤  앞 아오 함싸라헤  앞 아오 함싸라헤  크리스트 뿌라부 꼬!”

 

벌써 마음에 감동이 몰려옵니다.  주님 이리 말씀해 주옵소서” 하고 기도합니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  잘 하였도다!”

 

올 한해 너무 사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계속 기도해 주셔서 크게 힘이 되었습니다.  새해에도 저희들이 겸손하게 주께 충성할 수 있도록 그리고 끝까지 사력을 다할 수 있도록 함께 기도 해주시길 부탁 드립니다.   

 

올 한해 너무 감사했습니다.

새해에는 더 좋은 승리의 소식으로 만나 뵙게 되길 기도하면서 이만 물러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그리고 사랑합니다.   복된 성탄 되소서!

 

2015년 성탄 절기에

유 동윤 선교사가 올립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Selected 2015년 유동윤 선교사 첨부 파일
[레벨:11]admin
254 2015-12-20
6 2014년 유동윤 선교사 첨부 파일
[레벨:11]admin
239 2015-12-20
5 2009년 12월 - 선교소식 (50)
[레벨:11]admin
5354 2011-12-07
4 2009년 11월 - 선교소식 (44)
[레벨:11]admin
5443 2011-12-07
3 2009년 10월 - 선교소식 (46)
[레벨:11]admin
5258 2011-12-07
2 2009년 4월 - 선교소식 (20)
[레벨:11]admin
5256 2011-12-07
1 2009년 3월 - 선교소식 (1)
[레벨:11]admin
5114 2011-12-07
Tag List
Top